교회소개 교회소식 목회자 칼럼 나눔터

WBA 지방회의 홈페이지

CNBC 교단의 홈페이지

SBC 남침례교단의 홈페이지
사진은 클릭을 하시면 보실 수 …
현재위치 : 행복한 교회 > 목회자칼럼
작성일: 18-01-20 19:54  수정일: 18-01-20 19:54
1월 21일 - 연기 많이 느셨네요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154  

해마다 연말이 되면 한국의 방송사마다 연기대상이라는 시상식이 있습니다.

2017년 어느 방송사의 연기대상에서 신인상을 받은 연기자가 했던 고백이 있습니다.

그의 인사말에서 가장 먼저 했던 말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만약 하나님을 만나지 못했다면 이렇게 상을 받는 것이

자신이 잘나서 받는다고 생각했겠지만, 하나님께서 인도해 주셔서

연기자의 인생에서 한 번만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을 받게 되었다고 하였습니다.

 

교회사 기록에 보면, 초대교회 당시에는 

기독교인들에게 연기자(actor)를 못하게 했다고 합니다.

그 이유는 신약성경의 원어인 헬라어로 연기자라는 단어가

성경에 자주 등장하는 외식하는 자라는 단어와 같기 때문이었습니다.

외식하는 자라는 “hypocrites” 영어 단어는 헬라어 “hypocritos” 를 번역한 것입니다.

이 단어의 의미는 그런 척 하다라는 뜻입니다.

 

연기자가 로마 황제의 역을 하게 된다면 그는 황제인 척 하는 것입니다.

모든 연기자가 그렇듯 자신의 모습이 아닌 자신이 맡은 그 사람인 척하는 것입니다.

극중에서는 원래 자신의 모습은 보이지 않아야 합니다.

그리고 자신이 맡은 사람인 척 하면 할수록 연기를 잘 한다고 인정받습니다.

 

초대교회 당시와는 다른 현재 우리 믿음의 삶을 되돌아 볼 필요가 있습니다.

우리가 말씀대로 순종하지 않으면서 순종하는 척 하고 있지는 않은지요?

기도부탁을 받고 기도하지 않으면서도 기도하는 척 하고 있지는 않은지요?

마음으로 사랑하지 않으면서 사랑하는 척 하고 있지는 않은지요?

배려하지 않으면서 배려하는 척 하고 있지는 않은지요?

 

이렇게 하는 척하는 우리의 모습은 연기하고 있는 것입니다.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는 것보다는 하는 척이라고 하는 것이 

낫다고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이 모든 것은 예수님께서 바리새인들에게 말씀하셨던

외식하는 자들입니다.

연기자가 자신이 맡은 배역을 위해 연기하는 것은 당연합니다.

그러나 우리를 만나는 사람들이 연기 많이 느셨네요라고

 한다면 부끄러운 일입니다.

우리의 삶에서 우리가 맡은 배역은 

바로 우리 자신이라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Total 246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246 9월 16일 - 관심사 운영자 09-16 13
245 9월 9일 - 여전히 배고픈 이유 운영자 09-08 16
244 9월 2일 - 주님 뜻인가 나의 뜻인가 운영자 09-01 25
243 8월 26일 - 주님의 말씀을 따라 운영자 08-26 41
242 8월 19일 - 갚아야 할 복음의 빚 운영자 08-18 49
241 7월 29일 - 다시 감사 운영자 07-29 101
240 7월 22일 - 진정한 행복 운영자 07-22 119
239 7월 15일 - 금붕어를 키우며 깨달은 은혜 운영자 07-14 105
238 7월 8일 - 가슴이 따뜻한 사람과 만나고 싶다 운영자 07-08 136
237 6월 24일 - 후회 없는 인생 경기 운영자 06-24 124
236 6월 17일 - 방전되기 전에 할일 운영자 06-17 133
235 6월 10일 - 사람들이 복음을 외면하는 이유 운영자 06-10 136
234 6월 3일 - 자기 소개 운영자 06-03 134
233 5월 27일 - 가족 운영자 05-27 129
232 5월 20일 - 신앙은 생활이다 운영자 05-20 140
231 5월 13일 - 잃어버린 자유를 찾아서 운영자 05-13 126
230 5월 6일 - 우리 아이가 변했어요 운영자 05-06 165
229 4월 29일 - 오늘도 선물 잘 받으셨지요? 운영자 04-29 153
228 4월 22일 - 알레르기 운영자 04-22 138
227 4월 15일 - 소원 운영자 04-14 149
 1  2  3  4  5  6  7  8  9  10    

행복한 교회 (Blessed Baptist Church of Vancouver)
담임목사: 오세정 | 전화: (778)866-2827 | bbcvan.com@gmail.com

주소: 4580 Walden Street, Vancouver, BC, Canada V5V 3S5 (Main St. & E. 30th Ave)
Copyright ⓒ WWW.BBCVAN.COM All Rights Reserved. Hosted by Hostgator.com